[Audio] from_island (섬의 편지) - Madeleine (마들렌)

비 내리던 파리의 어느 오후
뤽상부르 공원 근처 골목 카페
따듯한 카페 알롱제 한 잔과 레몬 마들렌 한 조각.

오래전 그날
내 생각이 나 직접 만들었다며
맛있을지 모르겠다고
웃으며 건넨 마들렌 한 상자

마들렌 한 조각에
나는 온전히 그때 그 날로 돌아간다.

우리가 타던 273 버스와
함께 얘기했던 둘만의 미래

나는 어떤 계절을 좋아하냐 물었고,
너는 가을 아침의 냄새가 좋다고 답을 했다.

나는 날씨가 춥지 않냐 물었고,
너는 내 손이 따듯하다며 웃어 보였다.

시간은 흘러
낯선 이방 도시에서
마들렌 한 조각에 잠시 너를 추억했으며, 그리고 미안해했다.
.

창밖을 보니

어느새
비는 그쳐
길거리에 서서히 햇살이 넘실대고 있었다.

2016. 10. 21. 15:18


[CREDIT]

Produced by 주대건, 섬의 편지
Composed by 섬의 편지
Lyrics by 섬의 편지
Arranged by 주대건


Vocal 섬의 편지
Piano 주대건
Drums 주대건
E.guitar & A.guitar 서유원
Bandoneon 김종완
Cello 서지은
Chorus 이소

Recorded by 주대건 @ Booxi Studio
Bandoneon recorded by 손한묵 @ Muuk Music Studio
Mixed and Mastered by 주대건 @ Needs Music
Artwork by 최우혁

댓글 

    다음 것